세상에서 가장 정직하고 배려 있는 사람

Julius Chun – 담벼락 2013년 12월 29일

그것이 알고 싶다 송년특집 세상은 저절로 좋아지지 않는다 인가? 편을 보는 도중 외국의 누군가를 인용하여 ‘자녀가 정직 배려 등을 생각할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사람이 부모면 성공한 인생이다’… 라는 구절을 보며, 나도 필경 영훈국제중 같은 사건이 나면 다 고발하고 왕따가 될 사람인데 남자로서 정직한 아빠로 산다는게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새삼 생각했다.
가족은 늘상 정직 보다는 돈을 요구하는게 현실인데 조직을 벗어나는 정직을 선택할 여유가 대개는 없을 것 같다. 그래서 불의는 유지되는 것이니까.
여튼 딜러의 좋은 점은 정직하게 살아도 된다는 것인 듯 하다. 부정직해도 안 짤린다는 보장도 없고 정직해도 남는 것도 잃는 것도 없다. 그런 자유가 개인으로선 꽤나 다행이다. 정직하게 벌고 정직하게 세금만 내도 성공한 아빠의 삶에 그만큼 가까우니 말이다. 외국기준으로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